먼저 가신 분들을 위하여 또 남겨진 분들을 위하여 마음에 담겨진 마음에 새겨진 슬픔을 추모의 글과 함께 고인의 사진들을 남겨 애도의 마음을 나눕니다.

| 하늘로 보내는 편지

2020.01.06 03:22

사랑하는 아빠

조회 수 50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

아빠, 잘 지내고 있어? 난 가끔 다른 일을 하다가도 드는 아빠 생각에 자꾸 가슴이 아파. 너무 보고싶고 그리워서 그런가봐. 언제쯤 다시 만날 수 있을까... 아빠 계속 부르면 아빠가 대답을 해줄 것만 같은데 이제는 듣지도 못하겠네. 그 사실이 얼마나 괴롭고 슬픈 건지 나는 이제야 알았어. 전화도 하고 싶고, 목소리도 듣고 싶은데...많이. 정말 많이 보고싶다 아빠. 조만간 갈게 사랑해 또 미안해...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34 가슴이 아프다 황후마마 2020.01.18 448
» 사랑하는 아빠 2020.01.06 500
132 추워지는 날씨 ....;; 황후마마 2019.12.19 493
131 엄마 2019.09.28 745
130 추석인데 그곳은 어때 ??? 황후마마 2019.09.13 741
129 엄마 2019.09.09 763
128 엄마에게 2019.08.24 805
127 사랑하는 내 딸아 아빠가 2019.08.15 936
126 사랑하는 딸 엄마가 2019.06.30 972
125 내일은 비가온데..... 황후마마 2019.06.26 956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15 Next
/ 15